컨텐츠 바로가기 영역
주메뉴 바로가기
본문으로 바로가기

홍보마당

본문내용

보도자료 글 상세내용 보기

광양경제청, 식중독 등 감염병 발생 제로화 총력- 산단 내 집단급식소 관계자 특별 위생교육 -

작성자 홍보담당관실 작성일 2017-07-05 11:12:59
조회수 195

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(청장 권오봉, 이하 광양경제청)은 5일 광양경제청 대회의실에서 경제자유구역 내 집단급식소 설치․운영자 및 급식소 종사자 100여명을 대상으로 특별 위생교육을 실시했다.

이번 교육은 다수가 이용하고 있는 집단급식소에서의 식중독 발생이 매년 증가하고 있고, 겨울철에만 발생하는 것으로 알고 있던 조류인플루엔자(AI)가 최근 계절과 무관하게 초 여름철에 발생함에 따라 먹거리에 대한 안전성을 확보해 경제자유구역내 집단급식소의 식중독 등 각종 감염병 발생을 사전에 예방하고자 하였다.

교육은 광주․전남 영양사협회의 전문 강사를 초청하여 집단급식소에서의 올바른 식품보관법과 조리기구로 인한 교차 감염 예방법, 조류인플루엔자(AI) 예방을 위한 닭, 오리 등 가금류 취급 시 주의사항 및 섭취 시 고온에서 가열하는 요리 방법 등을 중심으로 진행하였다.

광양경제청은 교육에 앞서 지난 4월12일부터 5월25일까지 집단급식소에 대해 위생 지도 점검을 실시하고 조리장 바닥 파손 등 시설기준이 적합하지 아니한 급식소 3곳에 대한 시설 개․보수 조치 등 위생관리에 힘을 쏟고 있다.

현재 경제자유구역 내 산업체에 25개소, 학교 및 유치원 7개소, 어린이집 4개소, 병원 내 2개소 등 총 38개소의 급식소가 설치되어 운영 중에 있다. 그 중 산업체 급식소를 이용하는 근로자가 하루 평균 6천5백명에 이른다.

광양경제청 권오봉 청장은 “집단급식소에서 식중독이 발생하면 자칫 대형사고로 이어질 수 있는만큼 조리원 각자의 개인위생 관리는 물론, 위생적인 식품취급과 영업장 관리로 우리지역에서는앞으로도 단 한건의 식중독 등 감염병이 발생되지 않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해 달라”고 당부했다.

첨부파일

TOP